박송죽 시인 홈페이지에 오신걸 환영합니다.


 Total 609articles,
 Now page is 1 / 31pages
View Article     
Name   박송죽
Subject    아침에 눈뜨는 이 하루는



           아침에 눈뜨는 이 하루는

         하루가 일생인 내 하루는
      언제나 감동으로 눈뜨게 하는
     석양에 물든 무거운 빗장을 열고
     새로운 아침을 맞이한다는 것은
     참으로 감사한 하느님의 축복이다

        살아있어 아름다운 세상
        살아있어 감사한 나날
   방안에서도 스키 타는 백발 노년을
    늘 염려로 버팀목이 되어 주시는
       내 생명의 태반이신주님!

   “여인이 젖먹이를 잊어버릴지라도
   이 지상에 여정이 끝나는 날까지도
  이제와 영원히 그대 안에 하나 되어
  영원이라 영원히 새 생명으로 잉태될
          십자가의 사랑인
   나의 천주이신 그리스도이시여!!!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Prev    기쁨 휘망 하나
박송죽
  2022/06/04 
 Next     날마다 가는 길
박송죽
  2022/03/29 



Copyright 1999-2022 Zeroboard / skin by
Copyright all right reserved psjpoem.pe.kr. Designed by San1000.co.kr